News

article.jpg

 

(서울=뉴스1) 길혜성 기자 = (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이하 '연제협')와 K팝 아티스트를 위한 글로벌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 개발사 (주)체리픽웍스(대표 하상민)가 K팝 산업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전했다. 

 

체리픽웍스는 이번 협약에서 ICT기술과 엔터테인먼트를 접목한 플랫폼을 통해, 연제협이 추진 중인 K팝 산업 발전과 관련한 각종 활동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업무 협약은 갈수록 글로벌화 및 온라인화 돼가는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소비 환경에서 K팝 산업도 세계 시장 공략을 위한 신성장 동력이 필요하다는 공감대에서 출발했다. 체리픽웍스는 향후 연제협 회원사들에 글로벌 팬매니지먼트와 모바일 기반의 부가서비스 솔루션을 공급하게 된다. 

 

연제협은 "이번 협약이 전 세계적으로 약 3억 명으로 추산되는 K팝 팬들이 모바일을 통해 보다 쉽고 편리하게 K팝을 즐길 수 있는 글로벌 산업구조를 만들기 위한 시발점"이라고 밝혔다.

 

comet@news1.kr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21&aid=0003602711